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남] 김은영, 의사상자 예우와 지원 기반 마련

기사승인 2020.09.25  15:07:55

공유
default_news_ad2

- ‘하남시 의사상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가결

김은영 시의원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위험을 무릅쓰고 타인을 구하다 숨지거나 부상을 입은 의사상자에 대해 앞으로는 국가적 예우 이외에도 하남시 차원의 추가적인 예우와 지원이 이뤄지게 된다.

하남시의회는 25일 제297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열고 김은영(더불어민주당, 가 선거구) 의원이 발의한 ‘하남시 의사상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조례안에 따르면, 하남시에 주소를 둔 시민이 의사상자로 지정되거나 타 지역 주민이 하남시 내에서 구조행위를 하다가 의사상자가 된 경우에는 ▲「하남시 포상 조례」에 따른 포상, ▲시가 주최하는 각종 행사 우선 초청 및 공적소개, ▲시정 홍보물 및 문헌 발간 시 공적 게재 등 합당한 예우를 받을 수 있도록 했다.

의사자의 유족과 의상자에 대한 각종 지원방안도 마련했다. 대상자는 시에서 설치・관리하는 문화재 관람료와 체육시설 및 장사・요양시설 등의 이용료, 공영주차장 주차요금과 시 소속 보건기관의 진료비 등 다양한 감면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설이나 추석 등 명절 때에는 국가유공자에 준하는 위문을 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김은영 의원은 “자신의 일이 아닌데도 타인을 위해 희생한 의인들을 예우하는 것은 사회정의 구현을 위해 마땅히 해야 할 도리”라며, “각박한 세상을 밝혀 준 이들의 숭고한 희생이 시민들에게 널리 기억되어 보다 안전한 사회를 만들어 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상필 기자 lsp7246@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