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남] "하남 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다"

기사승인 2024.03.02  07:56:00

공유
default_news_ad2

- 입장문 - 추미애, 김용만 전략 공천에 대한 김도식 하남시(을) 국민의힘 국회의원 예비후보 입장

김도식 하남시(을) 국민의힘 국회의원 예비후보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더불어민주당이 하남 갑 선거구에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을, 을 선거구에 김용만 대한민국 임시정부기념사업회 이사를 공천하였습니다.

참담하기 이를 데 없습니다. 다른 정당의 공천이긴 합니다만, 지금까지 하남시와 하남시민을 위해 무엇을 하겠다는 비전도 없으며, 하남시와 관련한 연계된 활동도 전혀 하지 않은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추 전 장관은 문재인 정부에서는 법무부 장관으로 이른바 검찰개혁의 선봉에 서 있다가, 지금은 임종석 전 대통령실장 등을 윤석열 정부 탄생의 주요 책임자라며 불출마를 요구하는 등 친명 진영에 서서 저격수 역할을 도맡아 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카멜로온 같은 행태를 보이는 추 전 장관 같은 정치인을 국회의원 후보로 내세우고 뽑아달라고 하는 건 하남 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라고 생각합니다. 

이번 하남시 선거는 하남의 미래를 결정하는 중요한 선거입니다. 완벽한 인프라를 갖추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활력 있는 도시냐, 아니면 교육, 의료, 문화 등을 모두 외지에서 해결하는 베드타운이냐 하남은 그 기로에 서 있습니다.

하남과 하남 시민을 위한 비전과 계획, 그리고 이를 실행할 수 있는 역량이 없고 검증되지 않은 사람을 공천하는 민주당의 행태에 깊이 실망합니다. 

하남시민 여러분들께서 다가오는 4월 10일 총선에서 현명한 판단을 내려주실 것이라 기대합니다.

2024. 3월 1일

김도식 하남시(을) 국민의힘 국회의원 예비후보

교차로저널 kocus@kocus.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