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하남] “연극 취향 따라 골라보는 재미!”

기사승인 2024.05.23  17:35:08

공유
default_news_ad2

- 스카팽부터 고도를 기다리며까지~

ⓒ동부교차로저널

[하남] 6월부터 8월까지 하남문화재단(이사장 이현재)의 공연장은 쉴 틈이 없다. 뛰어난 연극들의 라인업이 줄줄이 기다리고 있기 때문이다.

○ 국립극단 레퍼토리 작품 <스카팽>

연극 <스카팽>은 프랑스 극작가 몰리에르의 명작 <스카팽의 간계>를 원작으로 한 국립극단의 대표 코메디 레퍼토리이다. 오는 6월 7일(금) 오후 7시 30분과 8일(토) 오후 3시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스카팽은 2019년 초연, 재연, 삼연을 거치며 평단과 관객의 압도적 호평을 받았다.

○ 매진 또 매진! <고도를 기다리며>

7월에는 신구, 박근형의 <고도를 기다리며>가 드디어 하남에 찾아온다. 전회차 전석매진과 기립박수로 화제를 하남에서 이어갈 예정이다. 7월 27일(토), ,28일(일) 양일간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관객을 만난다. 김학철, 조달환, 이시목 배우가 합류하여 새롭게 완성됐다. 한국 연극 역사에 한 획을 그을 수작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티켓 오픈은 오는 5월 23일(목) 오후 2시 예정이다.

○ 공연예술계에 파동을 일으키는 극단 물결의 <의자 고치는 여인>

8월에는 프랑스 소설가 기 드 모파상의 동명 소설을 각색한 <의자 고치는 여인>이 무대에 오른다. 문화가 있는 날 공연으로 하남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전석 1만원의 저렴한 가격에 관람할 수 있다. 예매는 6월 중 가능하다.

김서영 기자 sso9595@naver.com

<저작권자 © 교차로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